• 검 색 어 :
  • 검색구분 :
  • 기사제목
  • 기사내용
  • 기자이름
  • 제목+내용
  • tag
  • 검색기간 :
  • 최근일주일
  • 최근1개월
  • 최근6개월
  • 최근12개월
  • 전체

Search: 273건

thumbimg

[NBA] 하든의 발언이 황당한 찰스 바클리, "거짓말 할 필요 없는데"
이보현 2022.04.17
[점프볼=이보현 객원기자] 찰스 바클리가 제임스 하든을 황당하게 바라봤다. 필라델피아 세븐티식서스의 가드 제임스 하든은 16일(한국시간) "내가 코트에서 증명할 것이 있다고 생각하지 않는다. 경기를 잘 치르고 싶은 생각 뿐이다. 팀의 ...

thumbimg

[NBA] "다시는 안입는다" 라멜로 볼, 등번호 교체
이보현 2022.04.17
[점프볼=이보현 객원기자] 변화를 선언했다. 샬럿 호네츠 라멜로 볼이 등번호를 교체한다. 현지매체 블리처리포트의 16일(한국시간) 보도에 의하면 볼은 "등번호 2번은 늘 불편했다. 다음시즌, 등번호를 1번으로 교체할 예정이다. 내 삶 ...

thumbimg

[NBA] "당장 나가서 싸워!!" 1년차 감독 작전타임 화제
이보현 2022.04.16
[점프볼=이보현 객원기자] 최고의 동기부여였다. 1년차 감독이 마법의 작전타임으로 승리를 이끌었다. 현지방송사 'TNT'는 16일 로스앤젤레스 크립트도닷컴 아레나에서 열린 뉴올리언스 펠리컨스와 로스앤젤레스 클리퍼스간의 플레이인 토너먼 ...

thumbimg

[NBA] "내 행복 때문에" PHI 하든, 브루클린 떠난 이유 밝혀
이보현 2022.04.16
[점프볼=이보현 객원기자] 하든은 행복을 위해서 필라델피아로 이적했다고 밝혔다. 현지매체 '컴플렉스'의 16일(한국시간) 보도에 의하면 제임스 하든이 브루클린 네츠를 떠나 필라델피아 세븐티식서스로 이적한 이유를 밝혔다. 케빈 듀란트, ...

thumbimg

[NBA] "그 정도쯤이야" vs "브루스 브라운이 누구?" 브루클린-보스턴 장외설전 후끈
이보현 2022.04.15
[점프볼=이보현 객원기자] 흥미로운 매치업이다. 올시즌 디펜시브 레이팅 1위, 수비의 팀 보스턴 셀틱스가 케빈 듀란트-카이리 어빙이 버티는 공격의 팀 브루클린 네츠와 격돌한다. 2번 시드 보스턴과 7번 시드 브루클린은 18일(한국시간 ...

thumbimg

[NBA] 릴라드의 질투 "맥컬럼, 다른 선수랑 뛰니 질투난다"
이보현 2022.04.15
[점프볼=이보현 객원기자] 영혼의 파트너를 쉽게 잊을 수 없다. 누구도 미워할 수 없는 질투다. 현지매체 'AFD'의 15일(한국시간) 보도에 의하면, 포틀랜드 트레일블레이저스 데미안 릴라드가 옛동료 CJ 맥컬럼을 그리워했다. 릴라드 ...

thumbimg

[NBA] 4월 14일, NBA 역대 최고 명장의 마지막일까?
이보현 2022.04.14
[점프볼=이보현 객원기자] 4월 14일(한국시간)에 열린 샌안토니오 스퍼스와 뉴올리언스 펠리컨스간의 플레이인 토너먼트 경기는 그렉 포포비치 감독의 마지막 경기였을지도 모른다. 역대 최다승 감독 그렉 포포비치(73)가 은퇴를 결정할까. ...

thumbimg

[NBA] 유망주들의 폭풍 성장, "재작년 23승, 작년 33승, 올해는 43승까지 왔다"
이보현 2022.04.14
[점프볼=이보현 객원기자] 영건들이 꾸준히 성장하고 있다. 제임스 보레고 감독은 패배 속에서 박수를 보냈다. 샬럿 호네츠는 14일(이하 한국시간) 애틀랜타 스테이트팜 아레나에서 열린 2021-2022 NBA 플레이-인 토너먼트 애틀랜 ...

thumbimg

[NBA] '역대 최악 먹튀?' 1400억 사나이는 늘 아프다
이보현 2022.04.14
[점프볼=이보현 객원기자] 역대 최악의 먹튀가 될 것이 유력하다. 미 현지에서도 비판의 목소리가 거세다. 샬럿 호네츠는 14일(이하 한국시간) 애틀랜타 스테이트팜 아레나에서 열린 2021-2022 NBA 플레이-인 토너먼트 애틀랜타 ...

thumbimg

[NBA] '브루클린에는 어빙-듀란트만 있는게 아니다!' 승리 빛낸 든든한 조력자들
이보현 2022.04.13
[점프볼=이보현 객원기자] 든든한 조력자들이 있었다. 브루클린 네츠는 13일(한국시간) 브루클린 바클레이스 센터에서 열린 2021-2022시즌 NBA 플레이인 토너먼트에서 클리블랜드 캐벌리어스를 115-108로 이겼다. 승리를 통해 ...

thumbimg

[NBA] 레이커스, 새 감독으로 토론토 '닉 널스' 노린다
이보현 2022.04.12
[점프볼=이보현 객원기자] 널스가 레이커스로 갈까. 'CBS스포츠'의 12일(한국시간) 보도에 의하면 로스앤젤레스 레이커스가 새 감독으로 닉 널스를 노리고 있다. 그들의 영입 후보 '1순위'에 올라있다고 전했다. 레이커스 구단은 12 ...

thumbimg

[NBA] 니콜라 요키치 신화에 도전한다. '니콜라 요비치', NBA 드래프트 참가
이보현 2022.04.12
[점프볼=이보현 객원기자] 1라운드 상위 지명이 유력하다. 현지매체 '드래프트익스프레스'는 12일 세르비아 출신 니콜라 요비치(18)가 NBA 드래프트에 참여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요비치는 208cm 95kg의 신체 조건을 보유하고 ...

thumbimg

[NBA] '누구도 예상못했는데' 웨스트브룩 유력 행선지는?
이보현 2022.04.12
[점프볼=이보현 객원기자]의외의 팀이 유력 행선지로 떠올랐다. '더 애틀래틱'의 12일(한국시간) 보도에 의하면 인디애나 페이서스가 러셀 웨스트브룩의 차기 행선지로 급부상하고 있다. 로스앤젤레스 레이커스의 가드 웨스트브룩은 올시즌 팀 ...

thumbimg

[NBA] "그런 얘기 들은적 없는데..?" 레이커스 보겔 감독의 비참한 퇴장
이보현 2022.04.11
[점프볼=이보현 객원기자] "그런 소식 들은적 없는데..." 스포츠 전문채널 ESPN의 11일(한국시간) 보도에 의하면 로스앤젤레스 레이커스 구단이 프랭크 보겔 감독을 경질하기로 결정했다. 레이커스는 이번 시즌을 33승 49패로 마무 ...

thumbimg

[NBA] '폭로된 자존심 싸움' 웨스트브룩은 무엇을 바랐나
이보현 2022.04.10
[점프볼=이보현 객원기자] 이적 첫날부터 감독과 자존심 싸움을 펼쳤다. 결과는 좋을 수 없었다. '블리처리포트'의 10일(한국시간) 보도에 의하면 로스앤젤레스 레이커스 구단 내에서 팽팽한 자존심 싸움이 오간 것으로 알려졌다. 주인공은 ...

thumbimg

[NBA] 팍스, 사보니스의 다음 감독은 누가될까
이보현 2022.04.10
[점프볼=이보현 객원기자] 재능있는 로스터를 맡게될 사령탑은 누굴까. '뉴욕타임즈'의 10일(한국시간) 의 보도에 의하면, 새크라멘토 킹스 구단이 차기 감독으로 마이크 댄토니(70), 테리 스토츠(64)를 눈여겨보고 있다. 새크라멘토 ...

thumbimg

[NBA] '쏟아진 야유' 잭 라빈이 느낀 씁쓸함
이보현 2022.04.10
[점프볼=이보현 객원기자] 홈팬들이 매서운 야유를 보냈다. 시카고 불스는 10일(한국시간) 시카고 유나이티드 센터에서 열린 2021-22 정규시즌 샬럿 호네츠와의 경기에서 117-133으로 패배했다. 시카고의 수비는 처참한 수준이었다 ...

thumbimg

[NBA] 전설 페이튼 이후 26년만에 '가드 수비왕' 나올까
이보현 2022.04.09
[점프볼=이보현 객원기자] 가드가 빅맨 전유물에 26년만에 도전한다. '팬 네이션'의 9일(한국시간) 보도에 의하면, 시애틀 슈퍼소닉스 구단의 전설 게리 페이튼이 올해의 수비왕을 가드 포지션의 선수로 꼽았다. 페이튼의 최고 장점은 수 ...

thumbimg

[NBA] 브라운과 호포드, 백신 미접종으로 PO 토론토 원정 출전 불가
이보현 2022.04.08
[점프볼=이보현 객원기자] 예상 밖 거대 변수다. '프로시티훕스'의 8일(한국시간) 보도에 의하면, 보스턴 셀틱스의 핵심 선수인 제일런 브라운, 알 호포드가 백신을 맞지 않았다. 브라운과 호포드 모두 팀내 주전 멤버들이다. 올 시즌 ...

thumbimg

[NBA] '레이커스 희망' 홀튼 터커, 40점 펄펄
이보현 2022.04.08
[점프볼=이보현 객원기자] 팀의 희망이다. 로스앤젤레스 레이커스는 8일(이하 한국시간)골든스테이트 체이스 센터에서 열린 2021-2022 NBA 정규시즌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와의 경기에서 112-128로 패했다. 16점차 대패였지만 ...

주요기사

더보기

HOT PHOTO

JUMPBALL 매거진

더보기

점프볼 연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