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비상’ 삼성,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조영두 기자 / 기사승인 : 2022-01-24 13:04:24
  • -
  • +
  • 인쇄

[점프볼=조영두 기자] 삼성에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KBL은 24일 보도자료를 통해 서울 삼성에 24일(월) 소속 선수 1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으며, 선수단 전원이 PCR(유전자 증폭) 검사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KBL은 선제적 조치 차원에서 삼성과 경기를 가진 전주 KCC[1/22(토)], 고양 오리온[1/23(일)]과 KCC와 경기를 가진 안양 KGC [1/23(일)] 총 3개 구단 선수단 전원에게도 PCR 검사를 받도록 했다.

이외에도 KBL은 심판부 전원과 해당 경기에 투입된 경기원 전원도 PCR 검사를 시행토록 했다.

KBL은 검사 결과 전원 음성 판정이 나오면, 삼성 對 창원 LG[1/25(화)] 경기를 포함한 모든 경기를 예정대로 진행할 방침이다.

# 사진_점프볼 DB(유용우 기자)

[저작권자ⓒ 점프볼.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JUMPBALL TV

오늘의 이슈

점프볼 연재

더보기

주요기사

더보기

JUMPBALL 매거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