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명대 선수들을 향한 고승진 감독의 주문 "패기 있게"

천안/정다혜 기자 / 기사승인 : 2022-05-25 16:11:35
  • -
  • +
  • 인쇄

[점프볼=천안/정다혜 인터넷기자] 시즌 첫승을 수확한 상명대 고승진 감독이 선수들을 향해 조언했다.

고승진 감독이 이끄는 상명대는 25일 상명대학교 천안캠퍼스 체육관에서 열린 2022 KUSF 대학농구 U-리그 조선대와의 경기에서 78-63으로 승리했다. 김정현(27점 9리바운드 4어시스트)이 팀 내 최고 득점자가 됐고 홍동명(25점 10리바운드 5어시스트)과 정주영(10점 4리바운드 10어시스트)이 더블더블을 기록했다.

경기 후 만난 고승진 감독은 안도의 한숨을 내쉰 후 “우리도 전패였고 조선대도 전패였다. 서로 기량 차이가 크게 나지 않는 팀이라 누가 좀 더 실수를 덜 하냐에 따라 결정된 거다. 양 팀 모두 고생 많이 한 거 같다”는 총평을 남겼다. 


고승진 감독은 더블더블을 기록한 홍동명의 활약에 대해 “명지대전에서는 공격을 하기 위해 볼을 잡는 게 아니라 우리 편의 볼을 잡으러 올라오더라. 너무 착하게 해서 오늘은 져도 좋으니까 찬스라고 생각하면 슛 과감하게 쏘라고 했던 게 잘 맞았던 거 같다”고 말했다.

또한 조선대 최재우의 수비에 대해 “최재우 선수가 조선대의 득점원이고 공격을 끝까지 하는 경향이 있더라. 그런데 우린 키 큰 선수가 없으니까 서로 도와주는 수비를 준비했었다”고 말했다.

상명대는 3경기만을 남겨두고 있다. 고승진 감독은 “항상 선수들에게 대학생답게, 패기 있게 열심히 하라고 한다. 상대가 누구든지 간에 최선을 다해서 학생다운 모습 보여주고 누가 봐도 상명대는 열심히 하는 팀이라는 걸 인식시키도록 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사진_점프볼DB(박상혁 기자)

[저작권자ⓒ 점프볼.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JUMPBALL TV

오늘의 이슈

점프볼 연재

더보기

주요기사

더보기

JUMPBALL 매거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