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선민-최윤아, 여자농구 대표팀 새 감독-코치로 선임

정지욱 기자 / 기사승인 : 2021-08-27 12:26:34
  • -
  • +
  • 인쇄

'한국여자농구의 전설' 정선민이 여자농구 대표팀을 이끌 새 감독이 됐다. 

 

대한민국농구협회는 27일 보도자료를 통해 "정선민 감독과 최윤아 코치를 여자농구 대표팀 감독과 코치로 각각 선임했다"고 밝혔다. 

 

협회는 새로운 코칭스태프 구성을 위해 감독-코치가 한 조를 이루는 방식으로 공모를 진행했다. 경기력향상위원회에서는 공모에 나선 정선민(감독)-최윤아(코치), 정인교(감독)-양지희(코치)를 대상으로 지난 20일 면접에 나섰다. 서류, 면접 평가 결과 면접에서 점수가 높았던 정선민-최윤아를 이사회에 추천했다. 

 

여자농구 국가대표팀 새 코칭스태프로 선임된 정선민 감독과 최윤아 코치는 오는 9월 27일부터 10월 3일까지 요르단 암만에서 열리는 FIBA 여자농구 아시아 컵에 나선다. 계약기간은 2022 FIBA 월드컵 대회 종료일까지다. 

[저작권자ⓒ 점프볼.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JUMPBALL TV

오늘의 이슈

점프볼 연재

더보기

주요기사

더보기

JUMPBALL 매거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