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드래프트] 최장신 센터 청주여고 임규리, 6순위로 삼성생명 간다

용인/점프볼 편집부 / 기사승인 : 2021-09-08 07:27:01
  • -
  • +
  • 인쇄

임규리가 삼성생명으로 향한다.

용인 삼성생명은 8일 용인체육관에서 열린 2021-2022 WKBL 신입선수 선발회에서 전체 5순위로 청주여고 임규리를 지명했다.

임규리는 일찌감치 U16 국가대표에 선발될 만큼 재능을 인정 받아온 장신 가드 겸 포워드다. 2021 전국종별농구선수권대회에서도 청주여고의 전승 우승을 이끌며 최우수선수상을 받았다.

임규리의 가장 큰 강점은 다재다능함. 큰 신장과 함께 기동력을 갖추고 있는 데다 슛 거리도 길다. 수비가 조금이라도 떨어져 있으면 지체 없이 중, 장거리슛을 시도하곤 한다.

드래프트 컴바인에서 신장 183.3cm로 이번 드래프트 지원자 중 최장신을 기록한 임규리는 윙스팬(191.0cm), 맥스 버티컬 점프 리치(296.30cm)에서도 올 시즌 드래프트 참가자 중 가장 좋은 기록을 남겼다.

하지만 7일 오후 열린 트라이아웃에서 발목 부상을 당하며 쓰러져 관계자들을 안타깝게 하기도 했다. 아직 정확한 검진 결과는 나오지 않은 상태지만, 삼성생명은 과감히 임규리의 이름을 불렀다.

#사진_홍기웅 기자

 

[저작권자ⓒ 점프볼.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JUMPBALL TV

오늘의 이슈

점프볼 연재

더보기

주요기사

더보기

JUMPBALL 매거진

더보기